'아스달 연대기' 사야 정체 공개...은섬의 쌍둥이였다
2019년 06월 16일(일) 22:45

출처 : tvN '아스달 연대기'

tvN ‘아스달연대기’ 16일 방송에는 은섬(송중기)의 쌍둥이 사야(송중기)의 정체가 밝혀졌다.

16일 tvN '아스달연대기‘에서 사야가 등장해 많은 시청자들이 그의 정체를 궁금해했다. 너무 어두운 장면에서 등장해 정확한 모습을 확인하지 못해서이다.

와한족의 탄야(김지원)이 성채 위에서 꿈에서 본 사람과 조우하는 장면이 나왔는데, 그의 정체는 성채에 갇힌 은섬의 형 사야였다.

은섬과 똑같은 모습으로 하얀 의복을 입고 귀걸이와 목걸이를 하고 등장해 시청자들은 은섬의 쌍둥이 형이라고 추측, 다음 편에 대한 기대감과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켰다.

한편, 사야는 과거 타곤이 이그트인 라가즈(유태오)를 죽인 후 발견해 데려간 아이다.

/ 박유연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