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5·18 때 헬기 조종사들 ‘진실의 입’ 열까

1980년 5월 광주 하늘에서 헬기를 직접 조종했던 조종사들이 39년간 침묵했던 ‘진실의 입’을 열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7일 광주지법 등에 따르면 11일 오후 2시 201호…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