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윤선도·정약용과 함께 ‘풍류에 살어리랏다’

해남군과 강진군이 두 시·군을 대표하는 인물인 고산 윤선도와 다산 정약용을 연계한 체험·관광형 콘텐츠를 공동 개발한다. 테마는 ‘풍류에 살어리랏다’이다. 13일 해남군과 강진군…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