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진도 초당옥수수 불량종자 논란…전량 폐기 불가피…

진도군이 틈새 소득작목으로 육성 중인 초당옥수수가 알곡이 맺히지 않아 전량폐기 처분할 처지에 놓이는 등 불량 종자 논란을 일고 있다. 진도 옥수수 농가들은 농촌진흥청 종자분쟁조정위…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