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땡처리업체 점거에 시장판 된 광주 남구청사

광주 남구청사 건물이 땡처리 매장으로 변하면서 구민들의 불편은 물론 구청의 권위마저 실추되고 있다. 광주시 남구에 사는 직장인 문정인(48)씨는 21일 민원접수를 위해 남구청…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