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포츠/연예
오피니언
weekend
소외계층 아동 여름방학 급식카드 제공

2017. 07.19. 00:00:00

광주시는 돌봄이웃 아동 1만6716명을 대상으로 여름방학 기간인 오는 20일부터 8월31일까지 급식을 지원한다.
시는 지난해 급식지원자 중 계속 지원대상자와 올해 급식 신청자 등 총 1만6716명에게 급식제공 기관 1106곳을 통해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소년소녀가장, 한부모 가족지원법상 지원대상가정, 소득수준이 최저생계비 130% 이하인 장애인 가구, 긴급복지 지원대상 가구, 보호자 부재가구, 보호자의 양육능력 부족으로 인한 긴급보호필요가구, 소득 인정액이 최저생계비 130%인 맞벌이 가구, 그 외 교사나 동 담당 공무원, 학교 사회복지사 등이 추천하는 아동 등이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아동에게는 급식 전자카드가 지급되며, 가맹점으로 지정된 일반음식점 식당 796곳에서 식사를 할 수 있다.
또 빛고을종합사회복지관 등 4곳, 지역아동센터 306곳에서 진행하는 프로그램에 참여해 급식을 지원받을 수 있다.
/오광록기자 kroh@kwangju.co.kr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