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광주 날씨] 종일 흐리고 비…태풍 ‘크로사’ 영향 클 듯
2019년 08월 15일(목) 00:00

출처 : 기상청

광복절인 15일 광주는 흐리고 비가 내리겠습니다. 새벽부터 내리던 비가 오전까지 이어지겠는데요. 종일 흐리고 곳곳에 비가 내리겠으니 외출 시 우산 챙기셔야겠습니다.

한편 북상 중인 제10호 태풍 '크로사'가 한국에 미치는 영향이 당초 예상보다 클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타원 안의 가장 긴 지름(장축)으로 태풍 중심이 넓어짐에 따라 태풍 영향 반경이 확대되고 있다며 동해상 진입 이후 우리나라에 예상되는 태풍 영향 범위가 넓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오늘부터 16일 오전 9시까지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 울릉도·독도의 예상 강수량은 100∼200㎜인 가운데 300㎜ 이상인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이는데요.

경상 내륙,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 전북은 20∼60㎜, 제주와 전남은 5∼40㎜ 정도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또 동해안을 중심으로 최대 순간 풍속이 시속 72㎞(초속 20m) 이상에 달하는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여 강풍에 의한 피해 없도록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26도, 낮 최고기온은 32도가 되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적으로 ‘좋음’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 박유연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