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태연, 적십자 아너스클럽 가입…1억원 기부
2019년 08월 08일(목) 20:15

소녀시대 태연, 적십자 아너스클럽 가입…1억원 기부 [한적 제공=연합뉴스]

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태연(본명 김태연)이 적십자 1억 원 이상 고액 개인 기부자 모임인 '레드 크로스 아너스 클럽(Red Cross Honors Club)'(이하 RCHC)에 가입했다. 대한적십자사는 8일 본사 서울사무소에서 태연의 한적 전북지사 1억 원 기부금 전달식 및 RCHC 가입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태연은 RCHC의 132번째 회원으로 가입했으며, 이번에 기부한 1억 원은 취약계층 초·중·고교 여학생들의 보건·위생용품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태연은 이날 가입식에서 "팬들의 사랑에 감사하며 어려운 환경에 놓인 청소년들을 위한 기부를 결심했으며, 좋은 곳에 의미 있게 사용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RCHC는 1억 원 이상을 일시 또는 누적으로 완납하였거나 5년 이내 납부를 약정한 개인 기부자들이 가입할 수 있으며, 기부자는 인도주의스타트업 공모전 심사위원으로 참여하여 다양한 사업에 기부자명으로 사업을 진행하거나 봉사활동 등에 참여할 수 있다. /연합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