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투약' 정석원 항소심 마치고 법정 나서… "선고는 오는 30일"
2019년 07월 19일(금) 15:09

출처 : 연합뉴스

19일 배우 정석원이 마약투약 혐의 항소심을 마친 뒤 법정을 나섰다.

정석원은 항소심 공판에서 "앞으로 가정에 충실하고 반성하며 많은 사람을 도와주고 살겠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해 2월 호주에서 필로폰과 코카인을 투약한 혐의로 긴급체포 됐었다.

이에 재판부는 "해외여행 중에 호기심으로 한 1회성 행위로 보인다"며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에 2년을 선고 했다. 하지만 검찰은 재판부의 일부 무죄 판단에 항소해 다시 3년을 구형했다.

한편, 정석원의 항소심 선고는 오는 30일 치뤄진다고 한다.
/ 손조영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