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꼼꼼한 계약심사 20억 예산 절감
지난해 공사·용역·물품 구입 305건 심사
2020년 03월 11일(수) 17:00
해남군이 꼼꼼한 계약 심사로 지난해 20억여원의 예산 절감 효과를 거뒀다.

11일 해남군에 따르면 지난해 계약에 앞서 공사, 용역, 물품구입 305건을 심사해 20억3000만원의 예산절감 효과를 거뒀다.

분야별로는 공사 204건(545억원)을 심사해 16억3000만원을 절감한 것을 비롯해 용역 78건(123억원) 3억6000만원, 물품 23건(47억원) 4300만원을 절감했다.

계약심사 제도는 추정금액 1억원 이상 공사 및 5000만원 이상 용역, 2000만원 이상 물품구매에 대해 원가산정과 공사방법 선택이 적절한지, 지역에서 생산된 제품을 반영했는지 등을 계약 전 심사해 낭비요인을 제거하고 있다.

해남군은 절감한 예산에 대해서는 일자리 창출과 사회기반시설 확충 등 군민 복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재투자해 재정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해남군 관계자는 “각종 건설공사의 준공검사에 철저를 기하고 기동감찰도 강화하고 있다”면서 “산업안전보건관리비 등 적정 집행과 품질관리를 강화해 공사 질서를 보다 투명하게 확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해남=박희석 기자 dia@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