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청년점포 챌린지숍’ 4곳 개장
음식점 3곳·캘리 공방 1곳 등 골목경제 활성화 기대
2019년 08월 29일(목) 04:50
진도군이 골목경제 활성화를 위해 ‘청년 점포 챌린지 숍’ 4개소를 최근 개장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청년 점포 챌린지 숍은 지난 7월 ‘쏠비치 호텔&리조트 진도’ 개장으로 급증하는 관광객 수요에 맞춰 진도읍 원도심인 남문로 상가 등 골목 상권의 특색 있는 음식과 체험거리를 접목했다.

이번에 개업한 ‘청년 점포 챌린지 숍’은 진도군의 대표적인 특산품을 활용한 음식점 3개소와 캘리 공방<사진> 1개소 등 총 4개소이다.

음식점은 울금 등을 활용한 돈가스 전문점, 대파·홍미향 한우 초밥 전문점, 진도대파 고추장 불고기와 구기자 아이스 판매 전문점 등이다.

또 관광객들이 다양한 글씨를 체험할 수 있는 캘리 공방 1개소를 개장했다.

군은 올해 초 대상자 선정을 위한 공모 후 최종 대상자 4명을 선발했으며, 창업에 필요한 창업절차 등 기본교육과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컨설팅, 공동 마케팅 홍보 지원 등을 실시했다.

또 2년간 임대료 비용 최대 1200만원, 인테리어 비용으로 최대 700만원을 각각 지원했다.

진도군 관계자는 “청년 점포 챌린지 숍 운영으로 진도의 중심상권인 진도읍 남문로 상가에 청년들의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며 “진도의 건강한 먹거리를 이용한 음식개발과 판매로 많은 관광객과 군민들이 찾아오는 또 하나의 대표 골목 상권이 조성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진도=박현영 기자 hypark@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