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 예향

풀·꽃·시·인 >> 나태주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오래보아야 사랑스럽다/ 너도 그렇다.” 나태주(74) 시인의 시 ‘풀꽃·1’은 독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50여 년 동안 한결같이 시와 …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