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심평원, 광주지원 1층에 미니카페 오픈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
2019년 08월 26일(월) 04:50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광주지원(지원장 변의형, 이하 ‘광주지원’)은 지역 저소득층의 사회참여와 고용 확대를 위해 22일 오후 광주지원 1층 로비에서 미니카페 ‘딜라잇 가든’오픈기념식을 개최했다.

기념식에는 변의형 광주지원장 및 김일융 광주시청 복지건강국장 및 양동호 투게더 광산 나눔문화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미니카페 ‘딜라잇 가든’은 광주 광산구 직영 광주광산어등지역자활센터에서 운영하는 사회서비스형 사업단 카페 브랜드로, 센터 소속 저소득층 바리스타들이 상주하며 근무하게 된다.

‘딜라잇 가든’ 운영을 통해 얻어진 수익금은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에게 집중적·체계적인 자활지원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쓰여질 예정이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광주지원 직원들의 캡슐커피 판매 수익금으로 모아진 성금 전달식도 개최됐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