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통계청 ‘1회 호남권 지역통계발전 포럼’ 개최
2021년 11월 24일(수) 16:50
‘지역통계 발전방안’ 논의·우수사례 발표

호남지방통계청은 24일 광주시 서구 치평동 홀리데이 인 광주에서 ‘1회 호남권 지역통계발전 포럼’을 개최했다.<호남통계청 제공>

호남지방통계청은 24일 ‘1회 호남권 지역통계발전 포럼’을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광주시 서구 치평동 홀리데이 인 광주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지자체·연구기관·대학 등 25개 기관 60여 명이 참석했다.

포럼은 광주·전남·전북·제주를 아우르는 호남권역 지역발전을 위한 지역통계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역통계의 중요성에 대한 기조강연, 전문세션 및 종합토론과 지역통계를 활용한 정책의 우수사례 발표로 구성됐다.

기조강연 ‘지방자치단체와 지역통계’(박윤환 경기대 교수) 이후 ‘저출산 극복을 위한 광주시 정책 사례’(남미선 광주시 아이키움센터 팀장), ‘증거기반 지역발전 정책설계’(김대성 광주전남연구원 선임연구위원), ‘광주·전남 광역권 통계분석’(임정주 호남통계청 사무관) 등의 발표가 이어졌다.

‘지역통계 활성화 및 발전 방안’을 주제로 한 종합토론에는 이의규 호남통계청 지역통계과장, 박윤환 교수, 김재우 전북대 교수, 손재형 전남도 기획조정실 스마트정보담당관이 참여했다.

지역통계 정책활용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호남권역 최우수사례로 선정된 제주도의 ‘통계청-제주도의 콜라보, 청년정책 숙제를 해결하다’와 광산구의 ‘코로나19 피해지원을 위한 통계조사 및 우리 동네 상권정보 서비스’ 사례도 소개됐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