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장애인체육회 생활체육 지원사업 3년 연속 우수
2020년 06월 01일(월) 00:00
광주장애인체육회가 2019년 장애인생활체육 지원사업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 시·도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주관했으며, 사업, 현장, 행정, 정책반영, 위원회 등 5개 분야별로 점수를 매겨 이를 합산했다. 광주장애인체육회는 2017년부터 3년 연속 우수 시·도에 뽑혔다.

광주장애인체육회는 공공형스포츠클럽과 찾아가는장애인생활체육 서비스 사업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두 사업은 전국 최초로 광주시장애인체육회가 진행했다.

광주장애인체육회는 ‘2019년 장애인생활체육지원사업 우수 운영사례’ 단체상 부문에서도 최우수상을 받았다.

장애인생활체육 용품지원 사업, 장애인체력인증센터 운영지원, 장애인 거점스포츠클럽 지원 사업 등이 최우수상의 밑거름이 됐다.

서용규 광주장애인체육회 수석부회장은 “새로운 사업에 어려움이 많았는데 2019년 한 해 현장에서 고생한 직원과 지도자들의 노력이 성과를 맺은 것 같다”며 “광주시의 장애인생활체육 지원사업을 전국 모범 사례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윤영기 기자 penfoot@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