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일자리 정책 4년 연속 ‘우수’
전북도 평가…군산·고창도
2020년 03월 24일(화) 00:00

전해성(오른쪽) 순창부군수가 지난 20일 전북도청 정무부지사실에서 일자리 창출 정책 우수 표창장을 받았다. <순창군 제공>

순창군이 전북도 주관 ‘일자리 창출 우수 시·군 평가’에서 4년 연속 우수 군으로 선정됐다.

23일 순창군에 따르면 군은 전북도가 추진한 ‘2020 일자리 창출 우수 시·군 평가’에서 군산시, 고창군, 완주군과 함께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전북도는 매년 일자리 창출 정책의 효과성을 평가하고 이를 토대로 개선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전북지역 14개 시군을 두 그룹으로 나눠 일자리 창출 성과를 평가하고 있다.

평가는 고용지표와 취업 지원 실적, 일자리 창출 노력도 등 총 5개 분야에 21개 지표로 나눠 진행했다.

이번 평가에서 순창군은 고용률과 취업자 등 정량지표를 비롯해 중앙 및 도 일자리 공모사업 응모도에서 1위를 기록하며 일자리 창출 분야 우수 군으로 선정됐다.청년 일자리 및 자체 일자리 사업 지표에서도 1위를 기록하며 우수 군에 선정되는 데 크게 기여했다.

특히 순창군은 지난 2017년 평가부터 4년 연속 우수 또는 최우수 군으로 선정되는 등 일자리 분야에서 눈에 띄는 성과를 기록,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전해성 순창부군수는 “일자리정책 우수 군으로 선정돼 사업비 5000만원을 확보했다”며 “지역 청장년층의 질 좋은 일자리가 늘어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순창=장양근 기자 jyg@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