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발주사업 계약심사 16억원 절감
2020년 01월 30일(목) 00:00
진도군이 지난해 발주 사업 계약심사로 약 16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계약심사는 1억원 이상 공사, 5000만원 이상 용역, 2000만원 이상 물품 제조·구매 사업에 대해 발주 전 시공 방법 적정 여부와 예산 낭비 요인 등을 점검·심사하는 제도이다.

진도군은 지방 재정을 효율적이고 투명하게 운영하기 위해 2011년부터 계약심사를 시행해 작년까지 약 109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지난해는 161건 384억원의 계약심사로 공사 7억원, 용역 5억원, 물품 구매·제조 1억원 등 약 16억원의 예산을 아꼈다.

진도군 관계자는 “절감한 예산은 군민에게 필요한 사회기반시설과 편의시설 확충사업 등에 재투자할 계획”이라며 “철저한 계약심사로 사업 품질향상은 물론 군 재정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진도=박현영 기자 hypark@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