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랑 체조교실 75개 경로당으로 확대 운영
2020년 01월 15일(수) 00:00
진도군이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년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아리랑 체조교실을 확대 운영한다.

아리랑 체조교실은 지난해 55개 경로당에서 올해부터 75개 경로당으로 확대됐으며, 매주 2회 1시간씩 1년간 진행된다.

아리랑 체조교실은 노년기 일상생활 건강 기능 유지를 위한 유연성, 평형성, 근력운동 등 노인들이 따라 하기 쉬운 동작 위주로 운영된다.

또 노년기 영양관리, 금연, 절주, 구강관리 등 통합적인 건강교육도 함께 실시된다.

아리랑 체조교실은 노인들의 신체 기능 변화에 맞춰 퇴행성 질환 예방과 건강 수명을 연장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실시되고 있으며 지역 어르신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진도군보건소 관계자는 “노년층의 건강관리가 더욱 중요해짐에 따라 아리랑 체조교실을 확대 운영하고 있다”며 “어르신들이 활기찬 노후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진도=박현영 기자 hypark@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