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논콩 전용 수확기 보급 지원 나서
2019년 11월 27일(수) 04:50
곡성군이 논 타작물 재배 확대를 위해 논콩 전용수확기를 보급하는 등 지원에 나섰다.

곡성군은 지난 25일 오산면 청단마을 논콩단지에서 논콩 전용수확기<사진>를 지원하고 시연회를 열었다.

논콩 전용수확기 지원은 콩 재배과정에서 가장 힘이 많이 드는 수확작업을 기계화하기 위해서다.

군은 쌀 생산량 과잉문제 해결을 위해 정부에서 추진 중인 논 타작물 재배에 농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오산면에 콩 전용수확기를 지원 사업을 추진했다.

오산면은 콩을 많이 생산하는 지역으로 작목반 대부분이 고령영세농으로 인력 부족을 호소하고 있다.

/곡성=김계중 기자 kjkim@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