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유튜브 구독자 7천만 돌파…아티스트 세계 최초
2021년 11월 28일(일) 23:44
억대 영상 32편, 누적 조회수 213억회

그룹 블랙핑크.

그룹 블랙핑크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가 7천만 명을 돌파했다.

28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유튜브 채널 구독자는 이날 오전 11시 34분께 7000만 명을 넘어섰다. 2016년 6월 28일 채널이 개설된 지 약 5년 5개월 만이다.

YG 측은 “전 세계 모든 아티스트를 통틀어 최초이자 최다 기록”이라고 설명했다.

블랙핑크는 지난해 7월 비영어권 아티스트 최초로 ‘유튜브 구독자 수 톱(top) 5’에 이름을 올렸고 이후 아리아나 그란데, 에미넘, 에드 시런 등 유명 팝스타를 차례로 넘어섰다.

올해 9월 10일에는 저스틴 비버까지 제치고 ‘유튜브 최강자’로 올라섰다.

YG 측은 “유튜브가 글로벌 음악 시장의 판도 변화를 이끄는 주역임을 떠올리면 채널 구독자 수는 의미 있는 지표 중 하나”라고 자평했다.

채널을 구독하는 행위는 콘텐츠에 단순한 호기심을 표현하거나 일회성으로 시청하는 것을 넘어 충성도 높은 팬덤, 팬들의 기대감을 나타내는 증표라는 게 소속사의 설명이다.

그간 블랙핑크가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한 영상 가운데 억대 조회 수를 기록한 영상은 총 32편이다. 이들 영상의 누적 조회 수를 계산하면 213억 회에 달한다.

대표적으로 2018년 발표한 첫 미니앨범 ‘스퀘어 업’(SQUARE UP)의 타이틀곡인 ‘뚜두뚜두’(DDU-DU DDU-DU) 뮤직비디오는 K팝 그룹으로는 최초로 17억 뷰를 넘어섰다.

이 밖에도 ‘킬 디스 러브’(Kill This Love·14억 뷰), ‘붐바야’(13억 뷰)’, ‘마지막처럼’(11억 뷰), ‘하우 유 라이크 댓’(How You Like That·10억 뷰) 뮤직비디오가 조회 수 10억 회를 돌파했다.

/연합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