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 방역용품 지원하고 방역수칙 점검
2020년 09월 22일(화) 18:20
전남도 내일부터 29일까지

전남도는 지역감염 확산 차단을 위한 선제적 조치로 도내 116개 전통시장에 마스크 15만6000매와 손세정제 2320개를 지원하기로 했다. <전남도 제공>

전남도는 도내 전통시장에 대한 코로나19 방역 강화를 위해 방역용품을 지원하고 방역수칙 이행 실태에 따른 합동점검에 나선다.

최근 전남 인근 타지역에서 전통시장을 통한 코로나19 지역감염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다가올 추석 연휴를 맞아 전통시장 이용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전남도는 지역감염 확산 차단을 위한 선제적 조치로 도내 116개 시장에 마스크 15만6000매와 손세정제 2320개를 지원한다.

이번에 지원될 마스크와 손세정제는 전남도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비상 방역용품으로 전통시장 방역강화를 위해 특별 지원되며, 시군별 전통시장수와 점포수에 따라 배분된다.

아울러 전남도는 시·군과 합동 점검반을 편성해 오는 23일부터 29일까지 도내 모든 전통시장에 대해 코로나19 방역수칙 이행실태를 점검하기로 했다.

/윤현석 기자 chadol@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