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날씨] 태풍 ‘타파’ 북상…21∼23일 제주도 최대 600㎜
2019년 09월 21일(토) 00:00

출처 : 기상청

토요일인 21일은 전국이 제17호 태풍 '타파' 영향으로 흐리고 비가 내리겠습니다.

태풍은 22일 낮 동안 제주도 동쪽 바다를 통과해 같은 날 밤 부산을 스치듯 지난 뒤 동해로 빠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태풍 중심이 제주도에 가장 가까운 시점은 22일 오후 3시께로 동남쪽으로 80㎞, 부산에 가장 가까운 시점은 같은 날 오후 10시께로 역시 동남쪽으로 30㎞ 거리에 있을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습니다.

이번 태풍은 많은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21∼23일 제주도에는 150∼400㎜의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며 제주도 산지에서는 최대 600㎜ 이상이 쏟아지겠습니다.

전국에 공항을 이용하시는 분들은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생기지 않았는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하셔야겠습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9도, 낮 최고기온은 21도가 되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내리는 비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 박유연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