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사업
국토교통부 공모사업 선정 국비 6억원 확보
2019년 09월 03일(화) 04:50
함평군은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사업은 방범, 방재, 교통 등 개별 운영 중인 지자체 각종 정보시스템을 연계·활용하는 도시안전망 조성사업이다.

지난 8월 실시한 이번 공모에는 전국 34개 지자체가 참여했으며 서류심사, 현장실사 등을 거쳐 함평군을 비롯한 12개 지자체가 최종 선정됐다.

함평군은 국비 6억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12억원을 투입해 올해 연말까지 군 CCTV통합관제센터 내에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스마트시티 기반이 구축되면 함평군 지역 187개소, 721대의 CCTV 영상이 통합돼 112 범죄영상 지원, 112 현장출동 지원, 119 응급구조 지원 등의 재난상황 긴급 대응이 가능해진다.

특히 어린이, 치매노인 등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안전사고의 골든타임 확보도 가능해질 전망이다.

함평군 관계자는 “문재인 정부에서 중점 추진 중인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이 스마트시티 사업이다”며 “앞으로도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안전 서비스 모델을 적극 개발해 지역안전지수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함평=황운학 기자 hwang@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