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전라남도 체육대회 성공 개최 박차
축구·농구 등 22개 종목
4월 19일부터 5일간 열전
경기장 보수 등 준비 완벽
청결·친절 이미지 심기 온 힘
2019년 03월 13일(수) 00:00

최근 보성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전라남도 체육대회 성공 다짐대회에 참석한 김철우 보성군수 등 기관단체장들이 성공대회를 다짐하는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보성군 제공>

보성군이 ‘전라남도 체육대회’의 성공개최를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보성군은 최근 대회 성공 다짐대회를 갖는 등 40여일 앞으로 다가온 제58회 전라남도 체육대회 준비에 힘을 쏟고 있다.

4월19일부터 5일간 열리는 제58회 전남체전은 축구, 농구, 태권도 등 22개 종목이 보성군 6개 읍·면에서 분산 개최된다.

군은 전남체전의 하이라이트인 개·폐회식 공개행사와 성화 봉송을 위한 연출 계약 체결을 완료했으며 포스터, 엠블럼, 마스코트, 구호, 표어 등 대회 상징물도 확정했다.

또 지난 6일 개막식 축하공연 출연진을 공개했으며 지난 7일에는 ‘제58회 전라남도체육대회 성공 다짐대회’를 개최해 군민의 의지도 모았다.

이와 함께 경기장 보수공사에 25억여원을 들여 육상트랙 정비, 관람석 보수, 테니스장 코트정비, 관리동을 증축하는 등 경기장 시설 현대화와 완벽한 경기 운영을 준비 중이다.

군은 앞으로 대회기간 중 보성을 방문하는 손님들에게 깨끗하고 친절한 고장 이미지를 심어주기 위해 대대적인 환경정비와 함께 교통질서 확립, 쓰레기 불법투기 근절, 노점상·노상적치물 제거, 불법현수막 철거 등 기초질서를 확립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꽃탑 등 꽃 조형물 설치, 간선도로 꽃 식재·정비를 통해 환경체전으로 불릴 수 있도록 각 지역을 정비하고 있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전남체전을 성공적으로 개최해 보성군을 널리 알리고, 명품 스포츠 자치단체로 도약하자”면서 “이번에 구축된 스포츠 인프라를 바탕으로 스포츠마케팅을 강화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성=김용백 기자 kyb@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