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불수능’ 때문에…광주 재수생 크게 늘었다

‘불수능’ 탓이었을까. 지난해 대학능력시험을 치렀던 당시 광주지역 고3 수험생들 가운데 대학 진학을 포기하고 재수를 선택한 비율이 전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의 강남’…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