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안전보건·재난 국제표준 동시 인증
2023년 06월 27일(화) 17:25
자치단체 최초 동시 획득

고흥군이 안전·보건 및 재난 분야에서 국제표준(ISO) 인증을 동시 획득했다. <고흥군 제공>

고흥군이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안전·보건 및 재난 분야에서 국제표준(ISO) 인증을 동시 획득했다.

고흥군은 안전·보건 및 재난 분야에서의 탁월한 업무 수행과 품질관리를 인정받아 국제표준(ISO) 인증을 동시 획득했다고 밝혔다.

ISO 인증은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표준화 기구에서 제정한 규격에 따라 조직의 품질관리 체계를 검증하는 제도다. 고흥군이 획득한 인증은 안전보건경영시스템(ISO 45001)과 비즈니스연속경영시스템(ISO 22301)이다.

‘ISO 450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와 국제노동기구(ILO)가 2018년에 제정한 안전·보건 분야 최고 수준의 국제 인증으로서 다양한 유해·위험으로부터 산업재해를 예방하고 쾌적한 근무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춘 사업장에만 부여된다.

‘ISO 22301’은 각종 재해 및 재난으로 핵심기능이 마비되는 중단적 사고가 발생하더라도 빠른 시간 내 복구하고 정상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하는 경영시스템이다.

고흥군이 어떠한 위험이 발생해도 주민에게 필요한 서비스가 중단되지 않고 충분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위기관리 체계가 정립됐다는 것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고흥군은 올해 1월부터 안전·보건 및 재난대응에 대한 매뉴얼과 절차서 등을 마련했고, 국제표준화 기구로부터 각 경영시스템에 대한 관리 방안과 유지체계에 대한 유효성과 지속성을 검증받아 이번에 최종적으로 국제표준인증(ISO)을 동시에 획득하게 됐다.

공영민 고흥군수는 “적극적인 사고 예방 정책과 함께 지역 사회와의 협력을 통해 안전과 보건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지역 재난 대응 능력을 강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고흥=주각중 기자 gjju@kwangju.co.kr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