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요천에 어린 다슬기 26만마리 방류
2021년 09월 22일(수) 19:00

남원시 관계자들이 요천에 어린 다슬기를 방류하고 있다. <남원시 제공>

남원시가 지역 대표 하천인 요천에 26만 마리의 어린 다슬기를 방류했다.

방류 다슬기는 전북도 수산기술연구소 민물고기 시험장에서 자연산 어미 다슬기로부터 자연 산출유도를 통해 생산된 종자다.

다슬기는 하천과 호수 등 물이 깊고 물살이 센 곳의 바위틈에 무리 지어 서식하는 담수 패류로 물고기배설물과 이끼 등을 먹어 수질정화를 하며 민물 생태계에서 중요한 위치에 있다.

저지방, 고단백질로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며, 시력회복, 숙취해소, 간기능 회복 등에 효능이 있어 ‘민물 웅담’으로 불린다.

해장국, 무침 등 다양한 조리가 가능해 경제성이 높지만 생활하수, 농약 등 수질오염과 환경변화 등으로 자원량이 크게 줄고 있다.

/남원=백선 기자 bs8787@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