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라운지] 한명진 “휴교 대비 돌봄 공백 대책 필요”
2020년 02월 26일(수) 00:00
더불어민주당 한명진 고흥·보성·장흥·강진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5일 “3월 개학을 앞두고 대규모 휴교 가능성도 무시할 수 없다. 자칫 돌봄공백으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대책을 미리 강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 예비후보는 “전남은 현재 코로나19 확진자가 없지만 상황이 유동적이기에 관계 기관이 선제적 대응체계를 구축하여 지역사회로 전파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야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예비후보는 “방역도 인권이라고 한다. 관계 기관은 군민의 정서와 지역사회가 흔들리지 않게 세심한 배려와 사각지대 없이 대응해야한다”고 했다.

/김형호 기자 khh@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