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 운영 평가 ‘대상’
특별교부세 1억5000만원 받아
2020년 02월 24일(월) 00:00
영광군은 행정안전부 주관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 운영 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해 인센티브로 특별교부세 1억5000만원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행안부가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을 설치 운영한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통합민원실 설치 노력도와 운영 활성화 추진 및 우수사례 등을 종합 평가한 결과, 영광군이 최고 점수를 받았다.

영광군은 지난해 10월 전남지역 지자체 1호로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을 군청 별관에 설치해 국세·지방세 관련 업무를 동시에 처리하는 등 민원인 불편을 최소화했다.

그동안 통합민원실 운영 결과, 7000여 건의 민원을 처리했다. 또 마을 세무사와 함께하는 국세·지방세 통합 상담의 날을 운영, 무료 상담을 실시하는 등 군민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영광군 관계자는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을 올해부터 시행하는 지방소득세 독자신고에 따른 신고센터로 활용함은 물론 군민들이 체감하고 만족하는 세무 행정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영광=이종윤 기자 jylee@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