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나카소네 야스히로 전 총리 별세…향년 101세
2019년 11월 29일(금) 14:14

일본 현대 정치사의 산증인인 나카소네 야스히로(中曾根康弘) 전 일본 총리가 29일 별세했다. 향년 101세. 사진은 29일 오후 1시16분 도쿄 유라쿠초(有樂町)의 한 TV 화면에 나카소네 전 총리의 별세 소식이 나오는 모습. /연합뉴스

일본 현대 정치사의 산증인인 나카소네 야스히로(中曾根康弘) 전 일본 총리가 별세했다. 향년 101세.

교도통신은 29일 나카소네 전 총리가 타계했다고 보도했다.

1918년 5월 27일 군마(群馬)현에서 태어난 고인은 도쿄(東京)대를 졸업한 후 옛 내무성에서 관료 생활을 시작해 종전 직후인 1947년 28세 때 중의원에 처음 당선되면서 정계에 입문했다.

고인은 1947년부터 20회 연속으로 중의원 의원에 당선했다.

1959년 기시 노부스케(岸信介·1896∼1987) 내각에서 과학기술청 장관으로 입각한 것을 시작으로 통산상, 자민당 간사장 등을 거쳐 1982년 11월 제71대 총리를 맡아 73대까지 연속으로 재임했다.

아베(安倍) 내각, 사토(佐藤) 내각, 요시다(吉田) 내각에 이어 전후 4번째 장기정권(4년 11개월)을 이끌었다./연합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