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수 대법원장 “광주, 민주주의 발전 남다른 역할”
전남대 초청 특강 광주 방문
민족민주열사묘역 참배
2019년 09월 16일(월) 19:42

김명수 대법원장이 16일 광주시 북구 망월동 민족민주열사 묘역를 찾아 이한열 열사의 묘지를 참배하고 있다. /최현배 기자 choi@kwangju.co.kr

 김명수 대법원장은 16일 전남대학교 초청특강을 위해 광주를 방문했다.  김 대법원장은 강연에 앞서 이날 오전 광주 북구 망월동 민족민주열사묘역을 찾아 이한열·백남기·최현열·문승필·박승희 열사, 위르겐 힌츠페터 기자의 묘역 등을 참배했다. 그는 민족민주열사 묘역 입구에 있는 ‘전두환 기념비’를 밟고 지났고 묘역 곳곳을 둘러봤다.  김 대법원장은 “광주는 우리 민주주의 발전과 성장에 남다른 역할을 했다고 생각한다”며 “제가 꿈꾸는 사법의 민주화, 국민을 위한 사법부, 국민과 함께하는 법조계가 될 수 있도록 여러분의 도움과 응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대법원장은 이후 광주지방변호사회와 오찬 간담회를 통해 재판 제도 개선 등에 대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오후 4시에는 전남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1호관에서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학생, 교수 등을 상대로 취임 후 첫 강연 일정을 소화했다. /정병호 기자 jusbh@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