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항만물류 스마트화 R&D 기술 유치 박차
2019년 08월 26일(월) 04:50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가 항만물류 스마트화 R&D 기술 유치에 시동을 걸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에 따르면 정부 R&D 기술과제로 선정된 인터모달 자동화물운송시스템 기술개발 연구단 30여명이 지난 21일부터 1박2일 일정으로 광양항 동측철송장을 견학하는 등 광양을 방문했다.

인터모달 자동화물운송시스템 기술은 별도의 하역작업 없이 컨테이너 트레일러를 철도 화차에 자동으로 상차시키는 항만물류와 철도물류를 결합한 기술로써 오토콘(Auto-Con) 기술이라고 일컬어진다.

여수광양항만공사는 국비 166억원이 투입되는 정부 R&D과제 연구단의 이번 방문을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 신규 R&D 유치는 물론 향후 해운항만물류 R&D 기업을 유치하기 위한 모델케이스로 활용할 계획이다.

/광양=김대수 기자 kds@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