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한바퀴, 개미진 여름여행’ 시작
27일부터 매주 토요일 진행…은어잡기 체험도
2019년 07월 18일(목) 04:50
곡성군은 계절상품인 ‘곡성 한바퀴, 개미진 여름여행’을 오는 27일부터 8월 31일까지 매주 토요일 5차례 진행한다.

곡성 한바퀴는 2017년부터 곡성군과 주민여행사 ‘그리곡성’이 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해 공동으로 개발한 계절 여행상품이다.

사계절에 맞춰 ‘꽃바람 봄여행’, ‘개미진 여름여행’, ‘야무진 가을여행’, ‘코시린 겨울여행’ 등을 계절마다 4~6차례 운영하며 현지 가이드가 동행한다.

개미진 여름여행은 곡성 한바퀴 상품 중에 가장 인기 있는 여행 상품으로 곡성군 목사동면 용암마을에서 현지 주민들과 함께 진행된다.

곡성 대표 별미인 은어를 직접 잡아 구워 먹는 은어잡기 체험<사진>과 섬진강 맑은 물에서 직접 채취한 다슬기로 끓인 수제비를 맛보는 등 곡성에서만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체험행사로 구성됐다.

여행비용은 곡성군에서 일부 지원하기 때문에 비교적 저렴한 편으로 성인 3만3000원, 소인 2만9000원 등이다.

선착순으로 회당 30명을 모집한다.

/곡성=김계중 기자 kjkim@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