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에 알린 담양 정신 ‘느림의 미학’
최형식 담양군수, 이탈리아 국제슬로시티연맹 총회 주제 발표
2019년 06월 28일(금) 04:50
최형식 담양군수가 국제슬로시티연맹 본부가 있는 이탈리아 오르비에또에서 열린 연맹 총회에 참석해 ‘담양학과 슬로 에듀케이션’을 주제로 담양학에 담겨있는 느림의 미학, 이념과 정신의 연계성에 대해 발표했다.

담양군에 따르면 지난 22일(현지시간) 국제슬로시티 공동체 출범 20주년을 맞아 스테파노 파시노 국제슬로시티연맹 회장, 손대현 한국슬로시티본부 이사장 등 30개국 252개 도시의 시장·군수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탈리아에서 2019 국제슬로시티연맹 총회가 열렸다.

전 세계 슬로시티 관계자가 함께한 이번 총회에서 최 군수는 누정과 정원, 대나무 등 자연자원과 사람 중심 인문학 교육을 통해 인문학 생태도시로서의 비전을 실천해가며, 지역민이 행복한 슬로시티의 가치를 목표로 하는 담양학을 소개해 참석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한편 담양군은 지난 2007년 창평 삼지내마을이 아시아 최초 슬로시티로 지정됐으며 2013년 재인증에 이어 2019년 3월 담양군 전역이 슬로시티로 재인증을 받았다.

/담양=서영준 기자 xyj@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