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단체 “5·18 특별법 개정 합의 환영”
2019년 04월 24일(수) 00:00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이 ‘5·18민주화운동 특별법 개정안’을 오는 5월 18일 안에 처리하겠다고 합의한 것을 두고 5월 단체가 환영의 뜻을 밝혔다.

5·18역사왜곡처벌광주운동본부(이하 광주운동본부)는 23일 논평을 통해 “5·18역사왜곡 처벌을 위한 여야 4당의 합의를 환영한다”며 “국민과 5월 영령에게 약속한 만큼 반드시 지켜질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또 자유한국당을 향해 “4당 합의에는 참여하지 않았지만, 마지막 기회인 만큼 적극적으로 동참해달라”며 “황교안 대표가 광주시민들의 환영을 받으며 5·18기념식에 참석할 수 있도록 성의를 보여달라”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이번 기회에 반드시 특별법이 신속히 개정되고 이를 계기로 진상규명조사위원회 구성도 하루빨리 완료되길 바란다”며 “개정안이 국회에서 통과되는 순간까지 끝까지 예의주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용희 기자 kimyh@kwangju.co.kr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