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백운산 국사봉 철쭉보러 오세요”
내일 철축제 개막…산상음악회·보물찾기 등 행사 다채
2019년 04월 18일(목) 00:00
남도의 명산 백운산 국사봉에서 19일부터 21일까지 ‘제14회 백운산 국사봉 철쭉축제’가 열린다.

올해는 ‘철쭉, 자연, 인간 그리고 국사봉과의 만남’ 슬로건을 내걸고 즐기면서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백운산 국사봉은 남쪽에서 철쭉축제가 가장 먼저 열리는 대표 명소로 약 35㏊의 철쭉동산과 50년 이상 된 아름드리 편백 숲 둘레길 4㎞가 펼쳐져 봄꽃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사진>

특히 국사봉 정상에서 바라본 남해바다와 광양만, 세계 최고의 일관제철소인 포스코 광양제철소, 웅장한 이순신대교 등 아름다운 조망을 자랑한다.

첫째 날인 19일에는 각설이 공연, 레크레이션 등 부대행사로 축제의 시작을 알린다.

둘째 날인 20일에는 광양시립합창단 공연에 이어 개막식과 경로위안잔치, 제1회 서승일 가요제 본선이 옥곡 면민광장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행사장에는 철쭉꽃 페이스 페인팅 등 다양한 체험거리와 지역 농특산물 판매 등 먹거리장터를 운영한다.

셋째 날인 21일에는 철쭉 등산로와 편백숲을 따라 오르는 국사봉 등반대회가 열리며 정상에서는 산상음악회가 펼쳐진다.

또 추억의 보물찾기와 산나물 캐기, 즉석 사진 촬영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광양=김대수 기자 kds@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