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문화회관, 복합문화공간으로 리모델링
2020년 09월 22일(화) 18:10
군, 도시재생 인정사업 선정…83억 확보

담양군이 도시재생 인정사업으로 문화회관 리모델링 사업을 진행한다. <담양군 제공>

담양군은 국토교통부가 신규 사업으로 추진한 ‘2020년 도시재생 인정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를 포함해 83억원을 확보했다고 22일 밝혔다.

담양군은 지난해 담양읍 도시재생 뉴딜사업 154억원, 농촌중심 활성화사업 150억원, 한전지중화사업 40억원에 이어 추가로 국비를 확보, 지역발전에 활력을 더하게 됐다.

지난해 말 처음 도입된 도시재생 인정사업은 도시재생 전략계획이 수립된 지역에서 생활SOC 등 도시재생 활성화를 위해 필요한 개별 단위사업을 지원하는 국비 사업이다.

담양군은 현 문화회관 부지에 올해부터 2022년까지 문화분야 생활SOC를 공급하고, 문화자생 지원공간 조성, 모든 세대가 이용하는 광장 및 공연장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도시재생 인정사업을 통해 영유아부터 고령층까지 장애없이 이용 가능한 혁신문화공간을 조성해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주력할 것”이라며 “추진 중인 담양읍 일반근린형 도시재생 사업과도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관리하겠다”고 강조했다.

/담양=노영찬 기자 nyc@kwangju.co.kr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