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향기·류현경·염혜란 주연 영화 ‘아이’ 크랭크인
2020년 05월 25일(월) 17:48
김향기<사진>와 류현경, 염혜란이 영화 ‘아이’(가제) 출연을 확정 짓고 25일 촬영에 들어갔다고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가 밝혔다.

‘아이’는 보육 시설을 나와 자립해 아동학과 졸업을 앞둔 대학생 아영이 생후 6개월 아이를 홀로 키우는 영채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뜻한 위로의 이야기를 담는다. 김향기가 보호 종료 청년 아영 역을, 류현경이 비혼모 영채 역을 맡았다. 영채는 아영을 만나 고단한 삶 속에서 새로운 희망을 꿈꾸게 된다. 염혜란이 영채 곁에서 든든한 힘이 되어 주는 미자 역을 맡아 활력을 더한다.

‘동구 밖’, ‘기형아’ 등 단편 영화를 연출한 김현탁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다. 영화는 내년 개봉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