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C, 강서경 작가 협업 아트상품 ‘공작인 키트’ 출시
2020년 01월 22일(수) 00:00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이 세계 미술계가 주목하는 강서경 작가와 협업한 아트 상품이 출시됐다. 일명 ‘공작인 키트’. 이번 아트상품은 가방, 노트, 연필의 묶음으로 구성됐으며 디자인 외에도 개인과 사회의 관계를 포괄하는 의미도 담겨 있다.

이번 ‘공작인 키트’ 출시는 ACC 복합 3·4관에서 오는 2월 23일까지 열리는 ‘공작인-현대 조각과 공예 사이’전과 연계됐다. 전시 주제를 떠올리게 하는 ‘그린다’, ‘적는다’ 행위는 자연스레 ‘공작인’으로서의 본능을 일깨운다. 특히 ‘공작인 키트’에는 전시 중인 강 작가의 작품 ‘자리 검은 자리’가 포함됐다. 궁중무용 ‘춘행무’가 펼쳐지는 ‘자리’로, 일정한 공간 내에서 행해지는 개인의 역할을 표현한 작품이다.

/박성천 기자 skypark@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