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해설가와 함께 남원 광한루 둘러보세요”
건립 600주년 기념 하루 두차례 특별 개방행사
2019년 08월 16일(금) 04:50

남원 광한루 전경.

전문 해설가의 설명을 들으며 남원 광한루를 둘러볼 기회가 생겼다.

남원시는 광한루 건립 600주년을 기념해 이달 31일까지 특별 개방행사를 연다.

시는 오전 10시 30분과 오후 2시 등 하루 2차례에 걸쳐 30분씩 개방한다.

15명씩을 선착순으로 예약받아 문화관광해설사가 전문적인 해설 서비스를 해준다.

남원시는 다음 달에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에 광한루원에서 국악 버스킹(거리공연)도 한다.

광한루는 조선 초기인 1419년에 남원으로 유배 온 황희 정승이 지은 목조건물로 평양 부벽루, 진주 촉석루, 밀양 영남루와 함께 우리나라 4대 누각으로 불린다.

/남원=백선 기자 bs8787@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