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왕인문화축제와 함께하는 ‘북페스티벌’
2019년 04월 02일(화) 00:00
영암군은 2019 영암왕인문화축제장서 ‘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페스티벌은 왕인박사의 학덕과 유풍을 계승하고 후학의 독서문화를 장려하자고 마련했다.

개막식이 열릴 4일에 출향 기업인 교보문고가 신간 도서 1000여권을 기증한다.

축제 기간 유아와 아동들을 대상으로 하는 어린이 영어도서, 스토리북, 팝업북, 애니메이션 관련 도서 및 교구를 만나볼 수 있다.

자녀 교육서 및 다양한 종류의 베스트셀러를 진열해 아이들의 손을 잡고 축제장을 방문한 관광객을 맞이한다.

선착순 5000명을 대상으로 신간 영·유아 서적을 10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도 선보일 예정이다.

전동평 영암군수는 “국내 대표 서점인 교보문고와 함께 하는 북 페스티벌을 통해 왕인 축제장을 방문한 관광객들 및 주민들이 책과 함께하는 풍요로운 봄날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영암=문병선 기자 moon@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