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포츠/연예
오피니언
weekend
[조계헌 소장의 톡톡 창업 이야기] 예비창업자 독립창업 증가 왜?

2016. 12.14. 00:00:00

예비창업자들이 창업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가장 먼저 고민하는 요소의 하나는 창업 형태다. 다시 말하면, 예비창업자는 창업을 고민하는 시점부터 독립창업과 프랜차이즈 창업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는 것이다.
최근 소상공인창업전략연구소에서 창업박람회, 창업설명회, 창업교육에 참가한 예비창업자 300여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의하면, 예비창업자 중에서 프랜차이즈 창업보다 독립창업을 고민하고 있는 이들이 65%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렇다면 왜 프랜차이즈 창업보다 독립창업을 선호하는 것일까. 예비창업자에게 이를 반대로 물어보면 힌트를 얻을 수 있다. 프랜차이즈 창업을 하게 되면 왠지 재주는 곰이 부리고 돈은 왕서방이 가져가는 상황이 생길 것이라는 우려가 상당히 높게 나타난다.
이를 바꿔 말하면 프랜차이즈 본사에 대한 신뢰성이 떨어진다는 이야기다. 예비창업자가 이런 인식을 하게 된 경로는 대부분 인터넷 정보·뉴스가 주를 이루지만, 실제로 비슷한 경험을 해본 이들도 일부 있다.
왜곡된 정보에 의해 잘못된 고정관념을 예비창업자가 가질 수 있다고 해도, 이러한 인식이 전반적으로 퍼져있는 데 대해서는 프랜차이즈 본사가 반성해야 할 부분도 있다고 생각된다.
철저한 준비가 선행되면 독립창업을 해도 충분히 성공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예비창업자도 늘어나고 있다. 최근 독특한 아이디어와 디자인 콘셉트, 서비스로 무장한 젊은 창업자들의 골목상권을 살리는 성공사례가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다.
수도권의 성공사례를 벤치마킹해 지역에서도 이러한 시도가 다양하게 이뤄지고 있고, 이미 상당한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또, 독립창업을 실시하는 초기 단계부터 프랜차이즈 사업을 전개하기 위한 사전 준비를 꼼꼼하게 하여 현재 운영 점포의 안테나 샵으로의 역할을 충실하게 수행함과 동시에 가맹점 전개를 실시함에 있어서도 큰 어려움 없이 수행하기도 한다.
독립창업과 프랜차이즈 창업의 장단점은 확연하게 존재한다. 굳이 그 내용에 대해 일일이 열거하지는 않겠지만, 예비창업자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손쉬운 창업 과정과 적은 비용 부담, 해당 업종의 사업 지속성 여부 등이다. 이러한 부분을 감안했을 때에는 프랜차이즈 창업이 비교 우위에 있다. 실제 프랜차이즈 창업을 했을 때 성공률이 독립창업에 비해 높다는 것도 통계적으로 입증돼 있다.
예비창업자들이 독립창업을 선호하는 현상을 보며, 창업을 준비하는 이들의 프랜차이즈 창업에 대한 불신의 벽을 타파할 수 있는 다양한 제도적 장치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또 프랜차이즈 본사들이 가맹점 확장에만 열을 올리며 기존 가맹점주의 눈물을 흘리게 하는 우를 범하지 않고, 도덕적인 책임감을 갖고 상생하는 경영을 통해 신뢰를 키워나가야 한다.
마지막으로 독립창업, 프랜차이즈 창업 어떤 것을 선택하더라도 예비창업자들은 철저한 준비없이는 롱런하기 어렵다는 사실을 숙지하고, 성공창업을 위한 밑거름을 충실하기 다져야 할 것이다.
〈소상공인창업전략연구소장〉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