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고흥 포두면 ‘환경파괴’ 레미콘 공장 재추진 논…

고흥의 한 폐교 부지에 레미콘 공장을 지으려다 환경 문제로 허가를 받지 못한 업체가 인근에 다시 공장 설립을 추진하자 주민들이 반발하고 나섰다. 고흥군 포두면 주민 100여명은 …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