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축산기자재 물류센터 짓는다
2023년 06월 21일(수) 18:12
동강면 한천리에 26억원 투입
톱밥·환풍기 등 300여 품목 구비 예정
고흥군이 전남도에서 주관하는 ‘축산종합물류센터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사업비 26억원을 확보했다.

축산종합물류센터 지원 사업은 축산농가가 축산업 경영에 필수적인 기자재 등 관련 물품을 한곳에서 구입하고 축산 기자재의 축종별, 업체별, 품목별 제품에 대한 성능, 품질, 가격 등에 관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축산기반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고흥군은 그동안 축산기자재 및 조사료, 톱밥 등 축산업 경영에 필수적인 유통시설 부족으로 인근 도시에서 축산물품을 구입하는 등 애로사항이 많았다.

고흥군은 물류비 및 축산기자재 구입에 대한 축산농가의 경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축산기자재 종합물류센터 구축 사업에 응모했다.

축산기자재 종합물류센터는 동강면 한천리 일원 3116㎡ 부지에 총사업비 26억을 투입해 2년 차 사업으로 추진된다. 톱밥, 환풍기, 급수기 등 가축사양과 경영에 필요한 300여 품목의 필수 기자재를 갖춘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기존 고흥축협(조합장 김종암)에서 운영 중인 조사료 TMF 공장, 가축시장과 연계해 양질의 조사료는 물론 가축 구입까지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다.

고흥군은 지속되고 있는 소값 하락, 사료값 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축산농가의 경영안정을 돕기 위해 ▲배합사료 구입비(군비 2억 5000만원) ▲조사료 구입비(군비 3억 원) ▲농가가 필요로 하는 맞춤형 사료 장비 ▲인공수정료 및 고급육생산 장려금 등을 지원하고 있다.

고흥군 관계자는 “축산종합물류센터를 조성해 그동안 타 시·군까지 가서 기자재를 구입해야 하는 축산농가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축산 인프라시설 집적화로 농가 편의 향상과 소득증대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고흥=주각중 기자 gjju@kwangju.co.kr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