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거소녀’ 양미라, 엄마 됐다
결혼 2년 만에 득남
2020년 06월 04일(목) 17:55
햄버거 CF를 통해 ‘버거소녀’로 사랑받았던 배우 양미라(38·사진)가 엄마가 됐다.

양미라의 남편 정신욱 씨는 4일 인스타그램에 양미라의 아들 출산 소식을 알렸다.

그는 “진통 1시간 만에 식은땀 한 방울도 안 흘리고 힘 두 번 주고 순풍”이라고 쓰며 갓 태어난 아들의 발을 공개했다.

양미라는 2018년 10월 4년 열애 끝에 정 씨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TV조선 스타 부부 관찰 예능 ‘아내의 맛’에도 함께 출연했다. /연합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