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지태, 또 ‘코로나19 성금’
3월 이어 1000만원 추가 기부
2020년 05월 28일(목) 18:06
배우 유지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예방과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해 연이은 기부에 나섰다.

유지태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유지태가 지난 3월 28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조협회를 통해 재난구호 성금 1000만원을 기탁한 데 이어 두 달 뒤인 이달 26일 또 한 번 같은 액수를 추가로 기부했다고 28일 밝혔다.

소속사는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감소하며 안정화 추세에 접어들었지만, 집단 연쇄 감염의 위험이 도사리는 방심할 수 없는 상황에 적극적 방역을 위해 한 번 더 기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부금은 마스크, 손 소독제 등 재난 취약계층을 위한 감염병 예방 물품과 의료진 지원금으로 사용된다. 유지태는 국제구호 개발 가구 월드비전의 오랜 후원자이자 홍보대사로 활동해왔으며, 지난 4월에는 강원 지역 산불 피해를 본 이주민들을 돕기 위해 성금을 기탁하기도 했다.

한편, 유지태는 tvN 주말극 ‘화양연화’에 출연 중이다. /연합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