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대, 전국복싱우승권대회 종합우승
2019년 09월 10일(화) 04:50
남부대학교 복싱부가 지난 4~9일 청양군민체육관에서 열린 제51회 전국복싱우승권대회에서 금메달 5개와 동메달 3개를 따내 여자 일반부와 남자일반부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사진>

무도경호학과 조은지(플라이급)는 이예림(비복싱짐), 이소연(위더스복싱), 심문영(세광복싱)을 차례로 꺾고 금메달을 따내 여자일반부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조은지는 최우수선수상도 받았다.

이익환(라이트플라이급)은 이준수(은성복싱체육관)를 1라운드 KO로 제압했고 김재현(플라이급)은 최성우(마산대학교 )에게 3라운드 판정승을 거두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범수(라이트급)는 양윤성(구미대학교)에 기권승을 따냈고, 임승완(헤비급)은 홍예준(용인대학교 SM복싱 )과 경기에서 판정승을 거두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영빈(라이트급)과 김정희(라이트웰터급), 이태규(미들급)는 각각 동메달을 차지하며 남자일반부 종합우승에 기여했다.

남부대 복싱부 이현승 감독은 여자일반부 지도자상과 남자일반부 지도자상을 받았다.

/윤영기 기자 penfoot@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