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자전거로 달리는 섬 투어’
10월 25~27일 ‘사이클링 신안 2019대회’ 개최
2019년 08월 26일(월) 04:50
신안군은 오는 10월25일부터 27일까지 섬을 자전거로 달리는 투어형 ‘사이클링 신안 2019 대회’를 연다.

‘슬로시티 증도에서 누리는 럭셔리 섬 여행’이란 주제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증도, 임자, 자은, 암태도 일원에서 펼쳐진다.

코스는 비경쟁 완주 대회로 해송숲길<사진>, 해안임도, 노두길 등 신안 섬만이 지닌 아름다운 풍광을 감상하며 조금은 느리고 불편하지만 깊이 있게 섬을 만끽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대회 1일차에는 지도 점암선착장에 집결해 임자도 50㎞, 2일차에는 자은~암태 90㎞, 3일차에는 증도 48㎞를 달린다.

참가자는 선착순으로 300명을 모집하며, 1인당 참가비는 19만8000원이다.

대회 참가자 안전을 위해 자원봉사자와 운영스텝 등을 배치하고 대회기간동안 스포츠안전재단에 보험도 가입한다. 또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도 마련할 예정이다.

신안군 관계자는 “1004섬 자전거 상품 운영을 통해 신안군에 동호인들이 많이 유입됐다”며 “자전거 인구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만큼 내년에는 분기별 대회 개최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안=이상선 기자 sslee@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