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바다 품은 섬 자전거길’ 8개 노선 선정
2019년 08월 12일(월) 04:50

자전거 동호회 회원들이 흑산도 상라봉 정상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안군 제공>

신안군은 행정안전부가 최근 선정한 ‘바다를 품은 섬 자전거길’에 1004섬 자전거길 8개 노선 전부가 뽑혔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자전거길 선정은 ‘제1회 섬의 날’을 맞아 섬 지역의 숨겨진 자전거 길을 발굴해 자전거 동호인에게 정보를 제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됐다.

이번 섬 자전거 길에는 전국에서 추천받아 13개 지자체, 30개 섬 23개 노선이 선정됐다.

선정된 자전거 길은 행복나눔 홈페이지에 게시돼 다운받아 볼 수 있으며, 전국 지자체, 동호인에게는 책자 형태로도 배포될 계획이다.

책자에는 섬 자전거길 노선안내, 감상 포인트, 주변관광지, 먹거리 등 자전거 이용 시 필요로 하는 각종 정보를 담고 있다.

코스는 해송길과 광활한 염전을 감상할 수 있는 증도, 눈부신 대광해변 백사장과 푸른 대파길 임자도, 섬 전체가 천사상 미술관으로 탈바꿈한 하의·신의도, 검푸른 빛이 감도는 바다와 기암 절벽이 어우러진 흑산도 등이 포함됐다.

/신안=이상선 기자 sslee@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