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보건소 16일부터 지역사회건강조사
10월까지…성인 900명 대상
2019년 08월 06일(화) 04:50
영암군보건소는 오는 16일부터 10월31일까지 만19세 이상 성인 900여명을 대상으로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지난 2008년부터 시작된 지역사회건강조사는 매년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본부, 전국 255개 보건소가 동시에 실시하는 법정조사로 지역 주민의 건강 정보를 수집해 지역 특성에 맞는 보건사업을 수립하고 성과를 체계적으로 평가할 수 있는 기초자료를 생산하기 위해 실시한다.

조사 방법은 교육 받은 조사원이 조사원증을 패용하고 붉은색 티셔츠의 유니폼을 착용해 표본 가구를 직접 방문하여 노트북을 이용, 1대 1 면접조사 방식으로 이루어지며 혈압과 키, 몸무게 및 흡연·음주 등 건강행태와 보건기관 이용, 교육 및 경제활동, 가구 상황 등을 조사한다.

영암군 보건소 관계자는 “영암군의 실정에 맞는 보건사업의 기초 자료로 활용되는 만큼 표본 가구로 선정 될 시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영암=전봉헌 기자 jbh@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